자녀 교육
기재일 : 2012-05-30 조회 : 1085

우리는 부모님의 말을
듣지 않고 자랐습니다.

잔소리하면 듣기 싫어하는 것이
인간의 본성입니다.


자기는 부모님의 말을 전혀 듣지 않았음에도
자기 자식에게는 잔소리를 합니다.


쓸데없는 짓이요 어리석은 짓입니다.
자기자식은 자기의 소유물이 아닙니다.


사람은 누구나 자유로운 성품을 타고났으므로
간섭을 받거나 억압을 받기를 거부합니다.
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하도록 보아주고 허용하여야 합니다.


인간은 한 가지 재주를 갖고 태어납니다.
자기가 좋아하는 일 한 가지를 발견하여 그 일을 위해
노력하고 보람을 느끼며 살아갑니다.


자기가 좋아하는 일을 하면 성공과 실패 따윈 없습니다.
농사를 짓던지 고기를 잡던지 장사를 하던지 옷을 만들던지
자기가 좋아서 하면 그만입니다.


공부든 직장이든 결혼이든 자녀출산이든 절대적으로
자유를 보장하여야 합니다.
어떤 사람이 되라고 강요할 권한은 아무에게도 없습니다.
어떤 사람이 되는지는 자기스스로 결정할 사항입니다.

밥만 먹여주면 됩니다.

그러고 보면 자식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공연히 사서 하는 걱정입니다.
평생 남의 걱정하다가 인생을 끝마칩니다.
자기걱정만 하면 됩니다.


남의 걱정만 하다보면 자기가 되고 싶은 사람이 되지 못합니다.
자기가 된 만큼 남에게 흘러들어 갑니다.


김종하
알고리즘 연구소 동수원 센터 센터장

이전 :  부족함이 '원동력'이다.
다음 :  불가능한 꿈을 꿈꾸어라. (To dream the impossible dream.)
맨위로